서울아파트 상승세, 전세가 껑충 매매가 느릿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아파트의 전셋값 상승세가 무섭다. 3년10개월 동안 연속으로 상승했다. 전셋값이 지칠 줄 모르면서 서울 아파트의 평균 전셋값은 올해 처음 4억원을 돌파했다.

25일 부동산114는 서울 아파트의 전셋값 상승이 계속되면서 아파트 매매가 대비 전세가비율도 꾸준히 높아졌다고 밝혔다. 2012년 기준 서울 아파트의 전세가율은 53% 수준에 머물렀으나 2013년 61%, 2015년에는 70%를 돌파했다.

임병철 부동산114 책임연구원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매매시장이 약세를 보이고 저금리 영향으로 인한 월세 전환 때문에 전셋값 상승이 빨라졌다"고 분석했다.

아파트 전셋값이 가파르게 상승한 것은 공급 감소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쳤다는 게 임 연구원의 분석. 2001~2010년 서울 아파트의 연평균 입주물량은 5만가구를 넘었으나 공급은 2011년 이후 절반으로 줄었다. 2011~2016년 연평균 2만6000가구가량이 공급됐다.

하지만 올해 들어 이러한 전셋값 상승세도 주춤하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지난해 4월까지 1.7% 올랐으나 올해는 0.56% 상승에 그쳤다. 전셋값이 오르면서 이사비용을 들이는 대신 보증금을 인상하거나 준전세로 전환하는 사례가 늘었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임 연구원은 "전셋값 상승세가 꺾이긴 했지만 오름세는 당분간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사진=머니위크DB
/사진=머니위크DB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