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민 "아이 낳으면 살 다 빠질줄 알았다…모유수유로 살 빠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지민 "아이 낳으면 살 다 빠질줄 알았다…모유수유로 살 빠져"
출산과 육아로 인해 2년 남짓 브라운관에서 떠나 있었던 윤지민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bnt와 함께한 화보에서 윤지민은 데뷔 초와 변함없는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 특히 ‘한여름 밤의 꿈’을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 답게 시원한 여름을 연상케 하는 파격적인 금발로 등장해 스태프들을 놀라게 하기도 했다.

윤지민은 “모든 것을 흡수하겠다는 마음,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마음으로 헤어 컬러를 바꿨다”며 "실제로 변화를 두려워하는 편은 아니라 모델에서 배우로 변신할 수 있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그리고 2년 동안 경험한 자신만의 육아 팁을 아버지가 운영하는 과수원에서 아이가 자유롭게 누빌 수 있게 둔다며 ‘자연주의’로 정의했다.
윤지민 "아이 낳으면 살 다 빠질줄 알았다…모유수유로 살 빠져"
한편 “아기 낳으면 살이 다 빠질 줄 알았는데 절대 그렇지 않았다. 고작 2kg만 빠져서 너무 억울해서 울었다”며 출산 후에 지금의 몸매를 다시 되찾기까지는 쉬운 일이 아니었음을 토로했다. 그리고 “출산 후 다이어트에는 모유수유가 좋았다”고 비법을 공개했다.

<이미지제공=레인보우 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