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대책] 정부, 기존 정책 재탕 비판 해명… “새로운 대책 대폭 마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가 지난 3일 발표한 미세먼지 특별대책이 기존 정책을 고쳐 재탕한 수준에 불과하다는 지적에 대해 적극적 해명에 나섰다.

4일 정부는 해명자료를 통해 “이번에 발표된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은 종전의 대책과는 뚜렷한 차이점을 지닌 새로운 정책들을 대폭 반영했다”고 밝혔다.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 관련 환경부 장관 주재로 열린 각 부처 종합대책 브리핑이 지난 3일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린 가운데 윤성규 환경부 장관이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 관련 환경부 장관 주재로 열린 각 부처 종합대책 브리핑이 지난 3일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린 가운데 윤성규 환경부 장관이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정부에 따르면 ▲에너지 상대가격 문제 4개 국책연구기관의 공동연구 등을 거쳐 조정여부 결정 ▲노후화된 석탄발전소 폐지 ▲LNG 대체 등이 신규로 마련된 대책이다.

또한 경유버스 CNG버스 전환, 친환경차 보급목표 확대 등 기존 대책들도 기간을 단축하고 규모를 확대하기로 해 정책 효과성이 제고됐다는 게 정부 측 주장이다.

정부 관계자는 “앞으로 국무조정실,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등과 ‘관계부처 합동이행 TF’를 구성하고 주기적으로 이행상황을 점검평가 해 2026년 미세먼지 질을 유럽 주요도시의 현재수준으로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9.87상승 611:08 03/03
  • 코스닥 : 926.68상승 3.5111:08 03/03
  • 원달러 : 1123.70하락 0.311:08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1:08 03/03
  • 금 : 61.41하락 2.8211:08 03/03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