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교통상황] '연휴 첫날' 수도권 탈출 러시에 곳곳 정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다음 지도
/사진=다음 지도

현충일까지 3일을 쉬는 황금연휴 첫날 수도권을 빠저나가는 주요 고속도로의 정체구간이 빠르게 늘고 있다. 정체는 정오쯤 절정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4일 한국도로공사 실시간 교통정보에 따르면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서해안고속도로 목포방향 ▲중부고속도로 통영방향 ▲영동고속도로 강릉방향 등 대부분 고속도로가 40㎞/h 이하로 정체되고 있다.

경부고속도로는 서울요금소에서 안성휴게소까지(약 50km), 영동고속도로는 동수원나들목에서 양지나들목 부근까지(약 60km), 서해안고속도로는 비봉나들목에서 행담도휴게소까지(약 40km) 차들이 서행 중이다.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 정체가 정오쯤 절정에 달한 뒤 밤 9시가 넘어서 풀릴 것으로 내다봤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