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문시장 야시장 개장… 밤마다 관광객 발길 붙잡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문시장 야시장'./사진=뉴스1DB
'서문시장 야시장'./사진=뉴스1DB
‘서문시장 야시장’

조선 중기에 문을 연 국내 최대 전통시장인 대구 서문시장 야시장이 열렸다.

5일 대구시에 따르면 중구 대신동에 있는 서문시장 중앙도로 350m에 야시장이 개장했다. 매일 오후 7시부터 밤 12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되는 서문시장 야시장에는 80개의 매대가 차려져 한식, 퓨전음식, 다문화음식과 초상화, 네일아트 공예, 핸드메이드 상품 등을 판매한다.

야시장 판매상 80명 중 40%는 11.5대 1의 경쟁을 뚫고 선정된 20~30대 젊은이다.

야시장에서는 매일 밤 젊은 예술가들의 퓨전밴드, 마임, 연극, 춤판 등의 무대가 열린다. 야시장 내 주차 빌딩은 첨단영상을 쏘아 만드는 미디어파사드가 펼쳐진다.

한편 대구시는 서문시장 야시장을 이용하는 내·외국인 관광객을 위해 사전주문, 배달, 온라인결재를 연계한 택배시스템을 구축했다. 소액을 구매하는 외국인이 현장에서 면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즉시 환급제도도 도입했다.


 

  • 0%
  • 0%
  • 코스피 : 2169.29하락 54.5718:03 09/28
  • 코스닥 : 673.87하락 24.2418:03 09/28
  • 원달러 : 1439.90상승 18.418:03 09/28
  • 두바이유 : 84.25하락 0.6418:03 09/28
  • 금 : 1636.20상승 2.818:03 09/28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볼보 전기 굴착기 'ECR25'
  • [머니S포토] 메타버스 체험하는 김주현 금융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당헌 효력정지 가처분 심문 출석한 '이준석'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