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반기문 겨냥 "외교관은 국내정치와 안 맞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무소속 이해찬 의원이 반기문(사진) UN 사무총장의 대망론을 두고 "외교관이 국내정치와 캐릭터상 안 맞는다"며 부정적 입장을 밝혔다.

5일(미국시간) 미 국무부 초청으로 미국을 방문한 이 의원은 워싱턴DC 인근 버지니아주의 한 식당에서 동포간담회 후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혔다.

이 의원은 "정치를 오래했지만 외교관은 정치에 탤런트가 맞지 않다. 외교도 중요하지만 갈등이 심한 정치에 외교관 캐릭터는 맞지 않다"면서 "정치는 돌다리가 없어도 물에 빠지면서도 건너야 하는데 외교관은 돌다리를 두드리고도 안 건너간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또 "그동안 외교관을 많이 봤지만 정치적으로 대선후보까지 간 사람은 없었다"면서 "외교차원의 정치는 하지만 경제, 사회, 정책, 문화, 교육 등 외교관계 이외에 나머지 영역에서는 인식이 그렇게 깊지 않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반 총장의 역할에 대해 "동북아 평화가 상당히 위협받는 상황"이라며 "반 총장이 임기 중에 북한에 가서 6자회담을 중심으로 해 다자안보체제로 가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