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전남 도서·벽지 '전기불'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기가 공급되지 않았던 전남 도서·벽지에 전기불이 켜졌다.

한국전력은 9일 전라남도 진도군 조도면에 위치한 조도 내연발전소에서 발전소 발전설비 증설공사의 준공을 축하하는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시호 한전 부사장을 비롯해 이동진 진도군수, 장일 전남도의회 부의장, 정한권 전남도청 에너지산업과장 등이 참석했다.

한전은 최근 3년간 정부의 지원 아래 전남 진도군 조도 등 5개 도서의 총 6350㎾ 발전설비 증설공사를 준공하고 전기가 공급되지 않던 전남 진도군 혈도, 강원도 영월군 막골 등 13개 지역 56가구에 전기를 신규공급했다.

다도해 해상국립공원의 중심지로서 사람과 자연, 문화가 잘 어우러져 있는 조도는 최근 해수담수화설비, 학교 체육관 등 사회기반시설의 확충과 홍보관 건립, 양식장 증가 등으로 전력사용량이 크게 증가해 전력공급이 부족해졌다.

이에 따라 지난 2014년 6월부터 총 49억원을 투입, 용량이 작고 성능이 떨어진 노후호기를 철거하고 용량이 큰 신형으로 증설해 발전설비용량 1400㎾를 추가 확보했고, 염해방지시설을 보강해 관매도, 모도, 죽항도 등 13개 부속섬을 포함한 조도 전 지역에 전기를 공급했다.

진도군 가사도리의 부속섬으로 200여년째 주민이 거주하고 있는 혈도는 그동안 전기가 공급되지 않았으나 총사업비 30억원을 투입, 태양광·풍력과 ESS 및 EMS를 조합한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를 구축해 12가구에 전기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게 됐다.

한전은 이와 함께 올해 경기도 안산시 풍도와 경상남도 통영시 매물도에 약 37억원을 투자해 900㎾의 발전설비 증설공사를 완료하고 전기가 공급되지 않던 경상남도 통영시의 소매물도와 강원도 홍천군 쇠터골 등 도서·벽지 7개 지역의 66가구에 신규 전기공급을 완료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조도 발전설비 증설공사 준공을 기념해 한전 광주전남지역본부 사회봉사단 16명은 조도의 독거노인과 기초생활수급자, 장애인 등 사회취약계층 30가구의 집을 방문해 전기설비를 점검·정비하고 불량 차단기를 교체했다.

 

나주=이재호
나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