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희 "'프로듀스 101' 여자들의 기싸움 장난 아냐…난 기싸움 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소희 "'프로듀스 101' 여자들의 기싸움 장난 아냐…난 기싸움 져"
‘프로듀스 101’에 출연했던 김소희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bnt와 함께한 화보에서 김소희는 3가지 의상을 다양하게 소화하며 산뜻한 소녀부터 매혹적인 콘셉트까지 마음껏 발산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소희는 “일 년 전부터 연습생으로 지냈다. 뮤직웍스 전에 다니던 소속사에서 데뷔를 준비하다가 엎어진 적이 있다. 데뷔 계획이 무너질 때 정말 힘들었다”고 전했다. 이어 “가수를 준비하면서 2년 전부터 서울에서 자취를 시작했다. 갈비찜 가게에서 서빙 아르바이트를 했었는데 정말 더웠던 기억이 난다”고 말하며 과거를 떠올렸다.

그리고 ‘프로듀스 101’ 출연 당시 힘들었던 순간을 묻자 “미션을 하루 만에 완성해야 할 때 가장 힘들었다. 습득력이 느려 다른 분들의 속도를 따라잡기 어려웠다. 또한 매번 센터, 메인 보컬 경쟁이 있다 보니 여자들끼리 기싸움도 장난 아니었다. 저는 기싸움에서 졌다. 힘들 때 정채연에게 의지를 많이 했다. 고민을 털어놓을 수 있는 친구였다”고 밝혔다.
김소희 "'프로듀스 101' 여자들의 기싸움 장난 아냐…난 기싸움 져"
한편 앞으로의 꿈에 대해 묻자 “롤모델은 마마무 선배님이다. 노래와 춤, 퍼포먼스까지 모두 겸비하셨다. 저도 마마무처럼 4인조 그룹으로 데뷔하고 싶다. 또한 에일리 선배님의 가창력과 백지영 선배님의 호소력 짙은 보이스를 배우고 싶다”고 전했다.

<이미지제공=레인보우 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