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도건설 등 3개 업체 담합 과징금 '3억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도건설 등 3개 업체 담합 과징금 '3억원'
인우이엔씨, 대도건설, 진경개발이 도로포장 기계대여 중 담합한 사실이 드러나 과징금을 부과받았다. 공정거래위원회는 14일 3개 업체에 시정명령과 과징금 3억200만원 부과를 결정했다.

인우이엔씨 등은 2002년부터 도로표면 처리 포장공법(P.S.S) 장비인 이동식 아스팔트 믹싱플랜트의 대여영업을 해왔다. 표면처리공법은 글리세린 화합물과 유화아스팔트 등을 이용한 신기술이다.

이들 업체는 전국을 3개 권역으로 나눠 영업하고 신기술 보호기간이 만료된 2009년 이후에도 상호 합의 하에 지역별 독점을 계속해왔다. 자신이 맡은 지역 내에서만 영업하되 부득이 벗어날 경우 그 지역 업체의 사전승낙이나 허락을 받도록 했다. 만약 그렇지 않으면 장비대여를 거절하는 방법으로 담합했다.

이러한 방법으로 이들 업체는 각 지역에서 독점적 영업활동을 보장받아 매출이익을 높였다. 2009~2014년 각 거래지역의 물량을 100% 독점했다.

공정위는 향후 특허와 신기술 등 지식재산 분야의 반경쟁적인 행위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적발 시 엄중제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8:0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8:0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8:0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3 05/10
  • 금 : 65.90하락 1.2718:03 05/10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