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WWDC 2016] 'iOS 10'부터 '스마트홈'까지… 애플 생태계 공개(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센터에서 열린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6'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1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센터에서 열린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6'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애플이 연례 개발자행사 '세계개발자회의(WWDC) 2016'을 13일(현지시간) 열고 ‘iOS 10’과 ‘맥OS’ 등 새로운 운영체제와 개발자도구(SDK)를 공개했다.


애플은 13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센터에서 WWDC2016을 열고 '딥러닝' 기술을 탑재한 아이폰 운영체제(OS) 'iOS 10'을 공개했다.

iOS 10은 음성비서 ‘시리’의 기능이 대폭 강화됐다. 인공지능의 핵심기술인 딥러닝이 적용된 시리는 전화통화나 모바일 결제를 하면서 동시에 사용할 수 있게 발전했고, 타사 앱과 연동할 수 있게 됐다. 애플의 메신저인 아이메시지가 아닌 중국 텐센트 앱인 ‘위챗’으로 메시지 전송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이외에도 사진과 메시지에 인공지능 기술이 접목됐다. 사진 앱을 실행하면 사진 속 유사한 인물끼리 정렬해주며, 메시지를 먼저 파악하고 적절한 내용을 보낼 수 있게 예시를 추천해준다. 애플은 시리가 1주일에 받는 질문 2억개를 토대로 시리를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날 애플은 '애플워치'를 위한 운영체제(OS) '워치OS 3'와 맥 컴퓨터용 OS의 새 버전인 ‘맥OS 시에라(MacOS Sierra)’도 함께 공개했다.

애플이 공개한 워치OS 3는 앱 로딩 속도가 7배 빨라졌으며 빠른답장 기능과 필기입력기능인 ‘스크리블’이 추가됐다. 또 독·컨트롤센터 디자인을 개편했으며 운동량을 다른 사용자와 공유하는 ‘액티비티 셰어링’, 호흡법 도우미 앱 ‘브리드’등이 탑재됐다.

맥용 OS인 맥OS 시에라는 기존의 ‘OS X’에서 이름을 변경한 것으로 자동 잠금해제 기능이 추가됐고 아이폰 터치아이디로 웹에서 애플페이 결제가 가능해졌다. 또 맥에서도 시리로 음성 검색이 지원된다. 애플 기기간의 연결성도 더 유기적으로 돼 모든 콘텐츠를 '아이클라우드'를 통해 모든 애플 기기에서 사용할 수 있다. 텍스트나 이미지, 영상도 손쉽게 복사하고 붙여넣을 수 있다.

또, 애플은 iOS와 밀접하게 통합돼 한 곳에서 사용자의 집을 설정, 관리 및 제어하는 ‘홈(Home)’앱도 선보여 스마트홈에 대한 관심도 드러냈다. iOS 10에 홈이 선탑재 되는 것. 원격으로 관리하거나 애플TV로 홈 오토메이션을 설정할 수 있다. 시간이나 장소, 행동에 따라 자동으로 반응하도록 하는 것도 가능해 애플의 사물인터넷(IoT) 생태계를 본격화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애플은 일부 앱을 개발자들이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고 밝혀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5.68하락 9.7412:11 07/04
  • 코스닥 : 721.79하락 7.6912:11 07/04
  • 원달러 : 1297.20하락 0.112:11 07/04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2:11 07/04
  • 금 : 1801.50하락 5.812:11 07/04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