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0명 중 9명 “건설산업, 안전확보 등 혁신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건설산업에 혁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국민이 10명 중 9명인 것으로 조사됐다.

14일 한국건설산업연구원에 따르면 최근 서울·인천·경기 지역 거주자 350명을 대상으로 건설산업 핵심 주제별 심층 설문을 실시한 결과 90.9%가 ‘건설산업 혁신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혁신이 필요한 이유로는 ‘공사비 및 공기 증가 등 건설사업의 비효율성 개선을 통한 세금 낭비 최소화(27.7%)’, ‘일자리 창출 선도(26.7%)’가 꼽혔다. 또 건설산업 혁신을 통해 세금낭비 최소화와 일자리 창출을 기대했다.

건설산업 역할에 대한 질문에는 ‘재해·재난 대비 안전확보 및 하자문제 해결(29.7%)’, ‘노후화 대비 기존시설물 성능개선 사업(14.9%)’ 등 응답자의 44.6%가 ‘안전’을 강조했다.

노후시설 개량과 안전확보 차원의 재정투자 확대는 응답자의 85.1%가 찬성했다.

건설산업 인식도 조사에서는 ‘담합 및 정경유착(37.4%)’, ‘부실공사 및 사고(32.9%)’가 절반 이상을 차지해 부정적 이미지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국민 10명 중 9명은 국내 건설산업에 ‘안전확보’를 비롯한 대대적인 혁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뉴시스 DB
국민 10명 중 9명은 국내 건설산업에 ‘안전확보’를 비롯한 대대적인 혁신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뉴시스 DB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8.51상승 10.9310:07 09/24
  • 코스닥 : 1041.51상승 5.2510:07 09/24
  • 원달러 : 1174.80하락 0.710:07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0:07 09/24
  • 금 : 74.11상승 0.8110:07 09/24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대장동 개발, 누가 했나…적반하장도 유분수"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대장동 개발, 누가 했나…적반하장도 유분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