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보, 자동차 고장 ‘차량 원격진단’ 서비스 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화손해보험 전략기획실 강창완 상무(가운데)가 14일 여의도 한화금융센터빌딩에서 한국타이어 리테일사업본부 이태환 상무(사진 왼쪽), 알엔런치(주) 이기범 대표(사진 오를쪽)와 함께 ‘차도리 ECO서비스’를 위한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전략기획실 강창완 상무(가운데)가 14일 여의도 한화금융센터빌딩에서 한국타이어 리테일사업본부 이태환 상무(사진 왼쪽), 알엔런치(주) 이기범 대표(사진 오를쪽)와 함께 ‘차도리 ECO서비스’를 위한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은 14일 여의도 한화손해보험 사옥에서 한국타이어·런치(LAUNCH)사와 업무 제휴해 차량 원격진단 '차도리 ECO 서비스'를 개발한다고 밝혔다.

한화손보가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제공할 '차도리 ECO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App)을 통해 차량의 상태를 진단해주는 서비스다. 고객은 이 서비스를 통해 고장 신호를 받았을 때 가까운 티스테이션에서 원격 진단과 유선 상담을 이용할 수 있다.

한국타이어 자동차 수리업체인 티스테이션은 방문 고객에게 수리견적을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수리 할 때 할인 혜택도 부여한다.

한화손보는 “차량 원격진단 서비스를 구현하려면 텔레매틱스, IoT(Internet of things∙사물인터넷) 등 첨단 기술을 적용이 필요한데 한화손보는 미국을 비롯한 여러 나라에 자동차 스캐너 장비를 공급하고 있는 LAUNCH사의 솔루션을 이용한다”며 “이러한 차량 원격진단 서비스는 국내에서 처음 출시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차량 진단시 블루투스를 이용하므로 통신비 걱정이 없고 지난 2007년 이후 제작된 전 세계 브랜드의 모든 차량을 진단할 수 있다는 점이 유사 제품과 다른 점이라는 게 한화손보의 설명이다.

이 솔루션을 기반으로 차도리 ECO 서비스 고객은 ▲동력 ▲차체 ▲안전 시스템 등 1급 차량 정비업체에서 점검하는 모든 항목을 스스로 진단할 수 있게 된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23:59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23:59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23:59 09/23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23:59 09/23
  • 금 : 74.11상승 0.8123:59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