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콘 양, 뉴질랜드서 머리 아닌 코에 뿔 달린 양 발견… 전설의 유니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니콘 양. /자료=유니콘 양에 대해 보도한 뉴질랜드 Newshub 홈페이지 캡처
유니콘 양. /자료=유니콘 양에 대해 보도한 뉴질랜드 Newshub 홈페이지 캡처
뉴질랜드에서 뿔이 코에 달린 유니콘 양이 발견됐다. 지난 14일 뉴질랜드 뉴스사이트 NewsHub는 뉴질랜드 캔터베리 지역에 있는 롤스턴 농장에서 유니콘 양이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농장 주인 Julie Cockburn은 일주일 전 1000마리의 양 중 유니콘 양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농장 주인은 양들을 자세히 훑어보다가 일각수 양을 발견했으며 "뿔이 엉뚱한 장소에서 자라고 있었다. 유니콘 품종 같았다"고 전했다.

유니콘 양은 세살된 잡종 암컷으로 뿔이 머리에 달리지 않고 코에 달려있다. 목장 주인은 현재 유니콘 양은 임신 중인데 새끼들도 유니콘 양으로 태어날지는 확실하지 않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