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부츠 관리법, 신문지·제습제 넣어 보관… '헤어 드라이어'는 금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레인부츠 관리법.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레인부츠 관리법.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장마철을 앞두고 레인부츠 관리법에 대한 관심이 높다. 레인부츠는 발이 젖지 않게 해주는 효과적인 아이템이지만 고무나 합성수지로 만들어 통기성이 좋지 않은 레인부츠는 곰팡이가 생기기 쉬워 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무엇보다 레인부츠는 맨발로 신으면 부츠 안이 습해지기 쉬우므로 면양말을 신고 착용하는 것이 좋다. 습기를 제때 제거하지 않으면 곰팡이가 생기거나 부츠를 부식시킬 수 있다.

레인부츠를 신지 않을 때는 부츠 안에 신문지를 구겨 넣거나 제습제를 넣어 습기를 제거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물기제거를 위해 헤어 드라이어 같은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고무가 소재인 레인부츠에 너무 뜨거운 열을 가하면 모양이 변형되기 쉽기 때문이다.

또한 햇빛에 말릴 경우 형태가 변하거나 색이 바랠 수 있기 때문에 통풍이 잘 되는 그늘진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마른걸레로 물기를 닦고 거꾸로 보관하는 게 효과적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20상승 7.9811:18 05/26
  • 코스닥 : 880.49상승 7.811:18 05/26
  • 원달러 : 1266.20상승 1.611:18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1:18 05/26
  • 금 : 1846.30하락 19.111:18 05/26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