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해체, 현아만 큐브와 재계약..."나머지 멤버 의견 존중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걸그룹 포미닛이 공식적으로 해체를 선언했다.


16일 포미닛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를 제외한 남지현, 전지윤, 허가윤, 권소현 등 4인은 6월 14일 당사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됨에 따라 큐브엔터테인먼트를 떠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멤버 4인과 함께 재계약과 관련해 오랜 논의를 거쳤고, 심사숙고 끝에 재계약을 하지 않는 쪽으로 결론을 내렸다"며 "당사는 멤버들의 의견을 존중하고 4인 멤버의 앞날에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낸다"고 했다.


한편, 포미닛은 지난 2009년 '핫 이슈(Hot Issue)'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뮤직', '거울아 거울아', '이름이 뭐예요?', '오늘 뭐해', '미쳐'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남기며 국내외 팬들로부터 많은 인기를 얻었다.


다음은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큐브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걸그룹 포미닛 전속계약 만료와 관련해 소속사 공식입장을 알려드립니다.


남지현, 허가윤, 전지윤, 권소현 4인은 6월 14일 당사와의 전속계약이 종료됨에 따라 큐브 엔터테인먼트를 떠나게 됐습니다. 당사는 멤버 4인과 함께 재계약과 관련해 오랜 논의를 거쳤고, 심사숙고 끝에 재계약을 하지 않는 쪽으로 결론을 내렸습니다. 당사는 멤버들의 의견을 존중하고 4인 멤버의 앞날에 진심 어린 응원을 보내는 바입니다.


2009년 큐브 엔터테인먼트 창립 첫 걸그룹으로 7년여간의 세월을 정상에서 함께 해 온 포미닛은 당사에게 있어 많은 추억과 애착을 지닌 팀입니다. 아쉬움 속 포미닛의 그룹 활동은 마무리 되지만, 새로운 출발 선에 선 4인의 멤버들을 축복해 주시고 지금처럼 따뜻한 응원과 관심을 부탁드리겠습니다.


<이미지제공=큐브 엔터테인먼트>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6.18상승 1.723:59 02/24
  • 금 : 62.89하락 0.6523:59 02/24
  • [머니S포토]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 모두발언 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 모두발언 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