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레코드페어 내일(19일)까지… 보물 LP판 찾아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제6회 서울 레코드페어가 오는 18~19일 오전 11시부터 저녁 8시까지 서울 녹번동 서울혁신파크 일대에서 열린다.

지난 2011년 시작된 서울 레코드페어는 한국 최초의 레코드페어다. 올해는 장소를 서울혁신파크로 옮겨 넓은 장소에 맞게 역대 최다인 100개의 개인·업체별 판매 부스가 준비됐다.

특히 중앙 부스에서는 그룹 '원더걸스'의 신곡이 담긴 레코드 등 한정판 11매와 라디오헤드·잠비나이·스위트피·쏜애플·김오키 등의 앨범이 레코드 포맷으로 처음 공개·판매된다.

빅베이비드라이버 트리오, 푸르내, 코가손 등 국내에서 독립적으로 활동하는 음악가의 카세트 테이프 한정판이 카세트 특별전에서 함께 판매될 예정이다.

최초의 독립 레이블 협동조합 라운드앤라운드가 주관한다. 입장은 무료이며 퇴장 시 원하는 만큼 입장료를 지급하는 형식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