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서울아산병원으로 옮겨… "회복기간 더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 /자료사진=뉴시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 /자료사진=뉴시스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94)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으로 옮겨 입원했다고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측이 18일 밝혔다.

SDJ코퍼레이션에 따르면 신 총괄회장은 이날 오후 2시쯤 서울아산병원으로 이동했다. 신 총괄회장의 나이가 많아 회복기간이 더 필요하다는 소견과 가족들의 요청으로 병원을 옮긴 것이라는 게 SDJ측의 설명이다.

신 총괄회장은 앞서 지난 8일 미열 증상을 보여 9일 오후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입원 열흘째인 이날 현재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으나 검찰의 전방위적인 롯데 수사 상황 등이 병원 이동과 입원 지속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검찰은 신 총괄회장의 자금 관리 업무를 맡았던 김성회 전 신 총괄회장 비서실장을 소환 조사하는 등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물론 신 회장의 비자금 조성 의혹도 수사 중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3.92하락 1.42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