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빨래 냄새 없애는 법, '세균' 억제가 관건… '선풍기·제습기' 효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마철 빨래 냄새 없애는 방법.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장마철 빨래 냄새 없애는 방법.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장마철 빨래 냄새를 없애는 방법의 키워드는 바로 세균이다. 장마철 습한 날씨에 빨래에서 냄새가 나는 원인이 세균이기 때문이다. 습한 환경에서 빨래가 잘 마르지 않아 세균 증식이 늘어나면서 냄새가 심해지는 것이다.

특히 장마철 어쩔 수 없이 빨래를 실내에서 말리면 세균이 최대 10배까지 늘어날 수 있다. 따라서 장마철에 빨래 냄새를 없애는 가장 좋은 방법은 세균증식을 억제하는 여러 가지 방법을 활용하는 것이다.

물에 삶아라
삶는 것만큼 확실한 냄새 억제 방법은 없다. 빨래를 물에 삶으면 세균을 없앨 수 있어 냄새제거는 물론이고 청결함까지 챙길 수 있다. 단 빨래를 삶을 때는 물이 들 수 있어 같은 색상끼리 삶아야 한다.

세탁기를 청소해라
지나치게 오래 사용한 세탁기도 세균 증식의 원인이다. 제품설명서를 보고 세탁기 청소를 해주면 냄새 원인이 되는 세균번식을 줄일 수 있다.

세탁 후 바로 말려라
세탁기를 돌려놓고 끝난 뒤에도 한동안 잊고 있었다면 빨래 냄새를 각오해야 한다. 세탁이 끝난 세탁기 안은 세균증식의 최적환경이기 때문이다.

마구잡이로 널지 마라
빨래를 마구 뭉쳐 널면 더 마르지 않아 냄새가 심해질 수 있다. 귀찮더라도 빨래는 간격을 두고 신경써서 너는 것이 좋다.

선풍기와 제습기를 동원해라
빨래를 넌 곳에 선풍기를 약하게 틀어두거나 제습기를 근처에 두고 가동하면 빨래가 빨리 마른다. 그러나 전기요금이 늘어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