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16년형 갤럭시 탭A’ 출시… 엔터테인먼트에 최적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2016년형 갤럭시 탭A’를 21일 출시했다.

‘2016년형 갤럭시 탭A’는 Full HD(1920x1080)급 해상도와 사용 편의성을 강화해 엔터테인먼트에 최적화된 태블릿이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10.1형(255.4mm)의 WUXGA(1920x1200)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 탭 A’는 16:10 비율의 와이드 스크린으로 게임이나 영화 등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를 더욱 실감나게 즐길 수 있다.

/사진=삼성전자
/사진=삼성전자

또한 어두운 환경에서 화면을 켤 때 단계별 화면이 밝아지는 기능을 적용해 눈부심 현상도 방지한다.

이와 함께 TV나 스마트폰과 빠르고 쉽게 연결해주는 퀵 커넥트 기능도 탑재했다. 스마트 TV와 블루투스로 연결해 태블릿에 저장된 콘텐츠를 TV화면으로 크고 편리하게 볼 수 있으며 반대로 TV 콘텐츠를 태블릿으로 내보내 시청할 수도 있다.

‘2016년형 갤럭시 탭A’는 키즈 모드를 탑재해 자녀도 함께 활용할 수 있다. 키즈 모드를 설정하면 아이들을 위한 안전한 사용 환경이 제공되며, 학습·놀이 등 다양한 콘텐츠도 이용할 수 있다.

전작보다 업그레이드 된 카메라 기능도 돋보인다. 후면 800만 화소, 전면 200만 화소의 카메라를 장착했고 HDR(High Dynamic Range) 기능으로 사진을 보다 밝고 자연스럽게 촬영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단계별로 노출(EV), 감도(ISO), 화이트 밸런스 등을 조절할 수 있는 프로 모드도 지원한다.

모던하고 깔끔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2016년형 갤럭시 탭A’는 슬림한 두께로 그립감과 휴대성을 높였다. 별도로 구매 가능한 북 커버는 마그네틱 구조로 편리하게 열고 닫을 수 있으며 뷰잉 모드와 타이핑 모드 등 상황에 따라 다양한 각도로 조절할 수 있다.

/사진=삼성전자
/사진=삼성전자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와 1.6 GHz 옥타코어를 탑재했으며 램은 2GB다. 73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마이크로 SD카드를 통해 최대 200GB까지 용량 확장이 가능하다.

‘2016년형 갤럭시 탭A’는 와이파이(Wi-Fi) 버전과 LTE 버전 두 가지로 출시된다.

와이파이 버전은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와 온라인 오픈 마켓에서 판매하며 출고가는 35만 9000원이다. LTE 버전은 삼성 디지털프라자, 하이마트, 이마트 등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출고가는 39만 9000원이다.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 두 가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16년형 갤럭시 탭A는 고화질의 대화면과 사용 편의성으로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극대화한 제품”이라며 “갤럭시 탭 A의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들을 통해 가족,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7.20상승 5.0712:27 06/15
  • 코스닥 : 995.62하락 1.7912:27 06/15
  • 원달러 : 1118.00상승 1.312:27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2:27 06/15
  • 금 : 72.01상승 0.8312:27 06/15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잘생겼다" 김우빈, '부끄러워 하며 손하트 발사'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