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권 신공항 무산] 영남권 신공항 건설 또 백지화(3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남권 신공항 입지발표. 김해공항 주차장. /자료사진=뉴스1
영남권 신공항 입지발표. 김해공항 주차장. /자료사진=뉴스1

영남권 신공항 건설이 또다시 무산됐다. 밀양과 가덕도로 양분돼 뜨겁게 달아오르던 신공항 유치전이 김해공항을 확장하는 방안으로 결정된 것.

21일 오후3시 국토교통부는 영남권 신공항 입지 용역 결과를 정부세종청사에서 발표했다. 이날 연구결과 발표는 용역을 진행한 파리공항공단엔지니어링(ADPi)이 맡았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영남 5개 지자체 합의 방식에 따라 평가를 진행했고, 김해공항 활주로 터미널 신설 등 확장이 최선이라고 결론내렸다. 이어 내년에 공항개발기본계획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 정부는 대승적 차원에서 평가결과를 수용해줄 것을 당부했다.

영남권 신공항은 2003년부터 논의되다가 경제성 탓에 2011년 무산됐다. 하지만 최근 김해공항 활주로가 2023년쯤 포화상태에 다다를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정부는 지난해 6월 신공항 선정 용역을 파리공항공단엔지니어링(ADPi)에 의뢰했지만 결국 산을 깎고 바다를 메우는 대신 기존 시설을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4.28하락 85.4111:02 02/26
  • 코스닥 : 912.30하락 23.9111:02 02/26
  • 원달러 : 1120.90상승 13.111:02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1:02 02/26
  • 금 : 65.39상승 2.511:02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