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택, 스카이 'IM-100' 앞세워 화려하게 부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팬택이 부활했다. 1년7개월만에 ‘스카이’를 앞세워 스마트폰 시장에 돌아온 것.

팬택은 22일 서울 상암동에 위치한 팬택 R&D센터에서 기자간담회 행사를 갖고 신제품 ‘IM-100’을 공개했다.

팬택 문지욱 사장은 “‘IM-100’은 스펙 경쟁보다는 고객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것이 무엇인지를 깊게 고민하고, 고객의 생활을 좀 더 편하고 즐겁고 풍요롭게 해 드리겠다는 마음을 담아 만들었다”라고 말하며 부활을 알렸다.

이날 공개된 IM-100은 7mm의 슬림한 두께와 130g의 무게로 한층 더 가벼워졌다. 퀄컴 스냅드래곤 430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퀄컴의 최신 오디오 코덱 칩을 탑재해 향상된 음질을 느낄 수 있다. 퀄컴의 APT-X 코덱을 지원해 블루투스 이어폰과 스피커에서도 CD수준의 고음질 음원을 감상할 수 있게 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IM-100은 색재현율 95%의 LCD를 채택해 자연스러우면서도 선명한 화질을 즐길 수 있으며, 2GB램과 3000mAh의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하고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Marshmallow 6.0.1) 버전을 지원한다. 무선충전 기능도 지원된다. IM-100과 함께 제공되는 ‘STONE’은 무선충전과 알람, 무드램프 등 다양한 부가적 기능을 제공한다.

IM-100의 디자인은 심플 그 자체다. 심플함을 강조하기 위해 통신사와 SKY 로고마저 없앴다. 바디는 메탈에 적용되는 정밀가공 기술을 활용했고 후면에는 황금색의 휠을 장착했다. 휠은 직관적이고 정밀한 100단계의 볼륨 조절과 어느 화면에서나 휠 키를 눌러 음악을 재생할 수 있는 ‘원 플레이어(ONE Player)’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

또 카메라에서는 휠 키를 돌려서 타이머 촬영을 할 수 있고, 휠 키만으로 쉽게 잠금을 해제할 수 있다. 동영상과 음악 앱에서는 휠 키 조작을 통해 초 단위로 정밀하게 콘텐츠를 탐색할 수 있게 해 사용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IM-100은 오는 30일 공식출시되며 SK텔레콤과 KT를 통해 출시된다. 가격은 40만원대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료사진=팬택
/자료사진=팬택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5.13상승 33.0215:12 05/14
  • 코스닥 : 966.71상승 14.9415:12 05/14
  • 원달러 : 1128.90하락 0.415:12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5:12 05/14
  • 금 : 66.56상승 1.0215:12 05/14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들어서는 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발언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