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노들섬, 음악중심 복합문화기지 '노들마을'로 2018년에 거듭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강 노들섬 조감도. /자료사진=서울시 제공
한강 노들섬 조감도. /자료사진=서울시 제공
한강 노들섬이 음악이 어우러진 문화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40년간 도심 속에 버려진 노들섬은 실내외 공연장과 공원, 상점가, 카페, 생태교육시설 등 다양한 시설이 산책로와 골목길로 연결되는 노들마을로 2018년에 음악 중심 복합문화기지로 거듭난다.

오늘(22일) 서울시는 최근 3개월간 공개경쟁방식으로 진행한 '노들꿈섬 공간·시설 조성 국제현상설계공모' 최종 당선작으로 이와 같은 내용을 제안한 '땅을 재구성한 노들마을'을 선정했다.

당선작 내용에 따르면 3~5m 낮게 위치하고 있는 현재의 노들섬 땅 위로 한강대교(양녕로) 높이와 동일한 지상부가 새로 조성되고, 기존 노들섬 땅과는 건축물과 계단 등이 연결해 입체적으로 구성된다.

새롭게 조성되는 지상부는 데크, 광장, 다목적시설 등 공간으로 조성되고, 계단을 따라 내려가면 공연장, 상점가 등 다양한 문화예술시설이 들어선다.

여기에 공연장을 제외한 대부분의 건축물은 확장과 다양한 디자인 적용이 가능한 '모듈형 건물'로 만들어져 앞으로 창조적 변형이 가능해진다.

서울시는 "향후 노들꿈섬에서 진행될 다양한 활동과 프로그램에 따라 이용자가 공간구조와 디자인을 완성해 나갈 수 있는 참여적 설계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8:0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8:0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8:0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8:03 01/28
  • 금 : 55.74상승 0.4218:03 01/28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정부서울청사 찾은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