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투표 D-1, 캐머런 총리 "EU 탈퇴 결정돼도 사임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브렉시트 투표 D-1. /사진=이미지투데이
브렉시트 투표 D-1. /사진=이미지투데이

브렉시트 투표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영국은 오는 23일(현지시간)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찬반을 묻는 ‘브렉시트’ 국민투표를 실시한다. 브렉시트 투표는 이날 오전 7시 시작돼 오후 10시까지 진행된다.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는 투표 결과에 대해 “초박빙이라 아무도 예측할 수 없다”고 21일 파이낸셜타임스와 가진 인터뷰에서 밝혔다. 그는 이날 인터뷰에서 “결국 사람들은 이 문제를 제기해 답을 얻어야 한다. 유럽​​은 1970년대 후 많이 바뀌었고 지금이 아니더라도 향후 이 문제로 국민투표를 해야 한다”며 브렉시트 투표를 피할 수 없음을 강조했다.

브렉시트 투표 결과에 따른 경제적 불확실성에 대해서는 “브렉시트에 대한 오싹한 불안감이 계속 존재하기 때문에 국민투표를 치르길 원했다”며 이번 투표가 그런 불안을 해소할 것이라는 의견을 내비쳤다. 또 캐머런 총리는 보수당 의원들이 EU 탈퇴 진영이 승리하면 자신이 자리에서 물러날 것이라는 전망을 하고 있는 데 대해 EU 잔류 진영이 져도 총리직을 지킬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투표에서 EU 잔류가 결정되면 캐머런 총리는 보수당 내분으로 흔들렸던 자신의 입지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