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수의계약, 17억원 관급자재 구매과정서 특혜 의혹 불거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순천 수의계약. /자료사진=뉴스1
순천 수의계약. /자료사진=뉴스1

전남 순천시가 17억원 가량의 관급자재 구매과정에서 특정 업체와 수의계약을 체결해 논란이 불거졌다. 오늘(22일) 순천시에 따르면 맑은물관리센터는 최근 A사와 지하 매설용 '암거블록' 10종류에 대한 구매 계약을 체결하는 과정에서 낙찰 예정가의 99.9%인 16억8000만원에 수의 계약을 체결했다.

암거블럭은 땅속으로 하수가 지나가도록 만든 4각 형태의 콘크리트 구조물을 말한다.

이는 맑은물관리센터가 한 달 전엔 같은 자재에 대해 경쟁 입찰을 통해 낙찰가의 90%선에서 계약한 것보다 훨씬 비싼 금액이다.

맑은물관리센터는 조달청에 보낸 자재 구매 입찰 의뢰서를 통해 '성능 인증' 제품이 설계도에 반영됐기 때문에 특정 업체와 수의 계약이 불가피하다는 내용을 포함시켰다.

설계도에 '성능 인증' 제품이 명시됨에 따라 조달청은 의뢰서를 기반으로 수의계약을 허용했지만 입찰 의뢰서의 설계도는 성능 인증을 받은 특정 제품이 아니라 대부분의 업체가 조달할 수 있는 단체표준 제품인 것으로 나타나 조달청 의뢰 과정에서 서류 조작이 이뤄졌다는 의혹도 일고 있다.

이 같은 사실이 확산되자 순천시는 이날 진행 중인 관급자재 구매를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관급자재 구매 즉시 개선하겠다'는 제목의 해명서를 통해 대 시민 사과 및 관급자재 경쟁 입찰을 약속했다.

시는 "침수예방사업 관급자재 구매 업무 추진 중에 법령과 제품의 성능인증 적격여부 심사 등을 세밀하게 확인하지 않고 수의계약 함으로써 계약업무의 신뢰성에 흠집을 남겼다"면서 "앞으로 재발 방지를 위해 예약업무 전 직원 교육, 수시 내부감사 실시 등 특단의 대책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