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례과천선, 서초구 '나비플랜'에 탄력… '3차 국가철도망'으로 부활

 
 
기사공유
위례과천선 예상 노선도. /자료=국토교통부

위례과천선 사업으로 서초구의 도시계획프로젝트 ‘나비플랜’이 탄력을 받게 됐다. 위례과천선 사업은 지난 17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최종 포함됐다.

위례과천선 사업은 양재권역을 관통하는 복정~경마공원 간 복선전철 사업으로 이번에 발표된 국가철도망 계획 신규사업에 포함됐다. 총 연장 15.2km, 총 사업비 1조 2245억원이 소요되는 광역철도 사업이다. 그동안 위례신도시 조성 등 대도시권 교통난 해소를 위해 추진돼 왔다.

2014년 사업성 부족으로 계획이 폐지됐던 위례과천선은 지난 2년간 서초구를 비롯해 인접 과천, 강남, 송파구 등 4개 자치단체가 공동으로 재추진을 시도해왔다. 위례과천선 완공으로 교통여건이 좋아지면 양재동 일대를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조성하는 내용을 담은 서초구 ‘나비플랜’도 힘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나비플랜은 양재R&D 특구지정을 통한 한국형 실리콘밸리 조성, 경부고속도로 양재 IC~한남IC 구간 지하화, 고속터미널 도심외곽 이전 등을 주내용으로 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박원순 서울시장이 양재R&D 현장을 방문하기도 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새누리당)은 "이번 위례과천 복선전철 사업 확정으로 우리구에서 추진하고 있는 '나비플랜'이 날개를 활짝 펴게 됐다"며 양재 지역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