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 '지라시' 새 진행자 발탁…'대작 논란' 조영남 OUT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개그맨 박수홍이 MBC 표준FM '지금은 라디오 시대'(이하 '지라시')의 새로운 진행자로 확정됐다. 이에 따라 '대작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가수 조영남은 해당 라디오 프로램에서 하차하게 됐다.


MBC는 24일 "조영남이 현재 방송에 전념할 수 없는 상황인 데다 그가 제작진에게 자숙 의사를 밝혀옴에 따라 하차하게 됐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박수홍이 번뜩이는 재치로 최유라와 '찰떡 호흡'을 선보이며 호평을 받았다"고 진행자로 발탁한 이유를 설명했다.


'지라시'는 조영남의 대작 그림 의혹이 제기된 이후 약 한 달간 가수 이상우, 이문세와 개그맨 박수홍 등이 임시 진행을 만타왔다.


박수홍은 "방송 20년 만에 나의 원래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맞춤 양복' 같은 프로그램을 만났다"며 "라디오를 통해 박수홍의 매력을 흠뻑 느끼게 될 것"이라고 의욕을 보였다.


한편, '지라시'는 매일 오후 4시 5분부터 6시까지 전파를 탄다.


사진. MBC 표준FM '지금은 라디오 시대'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