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라뱃길, 끔찍한 시신 발견… 고물상 운영 50대 남성, 등산복 차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라뱃길 목 없는 시신. /자료사진=뉴스1
아라뱃길 목 없는 시신. /자료사진=뉴스1

아라뱃길에서 목 없는 시신이 발견됐다. 어제(26일) 오전 6시쯤 인천 서구 경인 아라뱃길에서 목이 없는 A씨(52)의 시신이 물 위로 떠올라 있는 것을 운동하던 시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 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수사에 나서 A씨가 경인 아라뱃길 인근에서 혼자 거주하며 고물상을 운영했던 것으로 확인했다. 발견 당시 시신은 목이 없는 상태로 등산복을 입고 있었으며 A씨 지갑에는 신분증과 신용카드가 들어 있었지만 현금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할 예정이다. 경찰은 또 숨진 A씨의 머리 부분을 찾기 위해 아라뱃길 인근을 수색하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0.52상승 65.5411:45 02/25
  • 코스닥 : 928.21상승 21.911:45 02/25
  • 원달러 : 1109.70하락 2.511:45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45 02/25
  • 금 : 62.89하락 0.6511:45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