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기대수명, 2014년에 태어난 여성 세계 세번째로 장수… '85.48세' 예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기대수명.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 기대수명.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우리나라에서 2014년에 태어난 여자아이들이 세계에서 세 번째로 오래 살 것으로 예측됐다. 세계보건기구의 세계건강통계를 보면 2014년 태어난 한국 여성의 기대 수명은 85.48세로 나타났다.

평균 수명으로도 불리는 기대수명은 사망률이 현재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는 전제 아래 그 해에 태어난 아기의 예상 수명을 통계적으로 추정한 값이다. 86.8세를 기록한 일본과 85.5세를 기록한 스페인에 이어 우리나라는 3위를 기록했다.

이는 2012년 7위에서 네 계단 뛰어오른 기록이다. 특히 한국 여성의 기대 수명은 지난 10년 동안 3.6세 올라 평균 2세 정도 오른 유럽 국가들과 큰 차이를 보였다. 반면 남성은 여성보다 6.7세 적은 78.8세를 기록해 세계 18위로 나타났다.

남녀의 기대수명 격차는 여성 기대수명 상위 10개국 가운데 가장 컸다. 기대 수명의 기준이 된 2014년, 남성 암 사망률이 여성보다 평균 1.6배 높았다. 특히 흡연의 영향으로 폐암 사망률은 남성이 여성보다 2.8배, 위암은 1.8배 높았다.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률도 남성이 여성보다 2.8배 높았다. 상대적으로 남성의 차량 이용이 많고 음주 운전도 많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와 함께 남성의 자살률도 여성보다 2.4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3208.99상승 68.3618:03 01/25
  • 코스닥 : 999.30상승 19.3218:03 01/25
  • 원달러 : 1100.70하락 2.518:03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5
  • 금 : 55.20하락 0.2918:03 01/25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 [머니S포토] 서울시장 출마 선언 하루 앞둔 박영선, 스마트 슈퍼 방문
  • [머니S포토] 배달 라이더 찾아간 '오세훈'
  • [머니S포토] 4.7 재보궐, 우상호가 꿈꾸는 서울 모습은
  • [머니S포토] '전기차 손쉽고 빠르게 충전하세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