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사 ISA 가입자, 4명 중 3명 직원… 은행도 비슷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위크DB
/자료사진=머니위크DB
지난 3월 출시된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를 취급하는 19개 증권사 임직원 4명 중 3명꼴로 자사 계좌를 보유한 사실이 드러났다.

금융감독원이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실에 제출한 ‘증권사 임직원의 자사 ISA 가입현황’ 자료에 따르면 ISA 상품을 판매하는 19개 증권사 임직원 3만70명 가운데 자사 상품에 가입한 직원은 지난 10일 기준으로 74.5%인 2만2418명으로 집계됐다. 증권사 직원들의 가입액은 총 532억7000만원 정도로 알려졌다.

이는 증권사가 유치한 ISA 전체 가입자의 9.8%에 해당하는 수치로 투자액의 8.5%는 직원 돈인 셈이다. 증권사 직원 1인당 평균 가입액은 237만원이며 전체 계좌의 평균액인 274만원보다는 적었다.

증권사 중 직원 가입률이 가장 높은 곳은 91.1%인 NH투자증권이었다. 그 뒤를 이어 미래에셋증권이 90.9%의 가입률을 보였다. 이 외에 직원들의 자사 ISA 가입률이 80%를 넘는 증권사는 한국투자와 삼성, 현대, SK, 대신, 키움 등 7곳이었다.

업계 관계자는 “직원들의 자발적인 투자라기보다는 계좌 유치 실적 경쟁으로 자신을 포함한 가족, 지인 등의 ISA 계좌 개설에서 비롯됐다”며 “이러한 사정은 은행도 별반 다르지 않다”고 말했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