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사진] 롯데가 장녀 신영자, '입점비리 여부 질문에 일그러진 얼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W사진] 롯데가 장녀 신영자, '입점비리 여부 질문에 일그러진 얼굴'
롯데면세점 입점 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신격호 총괄회장의 큰딸인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이 1일 오전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피의자 신분 조사 차 출석하고 있다.

신 이사장은 2012년 롯데면세점 입점 대가로 정운호 전 네이처리퍼블릭 대표 측으로부터 10억원 이상의 금품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임한별
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8.26하락 101.4313:45 02/26
  • 코스닥 : 906.58하락 29.6313:45 02/26
  • 원달러 : 1122.00상승 14.213:45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45 02/26
  • 금 : 65.39상승 2.513:45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