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브렉시트, 장기간 영향 줄 수 있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금융위원회
/사진=금융위원회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에 따른 시장 영향이 현재는 안정을 찾아가고 있지만 향후 상황전개에 따라 금융시장에 장기간 영향을 줄 수 있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1일 오전 제5차 금융개혁 추진위원회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말했다.

임 위원장은 "올해 하반기는 그 어느 때보다 우리 경제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커져 대내외 환경변화를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브렉시트 결정 이후 출렁이던 금융시장이 안정을 찾아가고 있지만 향후 상황전개에 따라 장기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시각이다. 미국·일본 등 주요국의 통화정책 불확실성, 중국의 저성장과 구조개혁, 저유가에 따른 디플레이션도 불안 요인으로 보고 있다.

임 위원장은 "금융시스템의 안정을 더욱 공고히 하면서 위기를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며 "일관되고 지속적인 금융개혁을 통해 금융시장 체질을 근본적으로 강화하고 우리 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가계·기업부채 관리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임 위원장은 "기업구조조정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가고 있다"며 "일시적 시장 불안으로 기업들이 자금을 조달하는데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회사채 시장 인프라를 개선하고, 기업 자금조달 지원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가계부채의 질도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상환 능력 범위 내에서 빌리고 처음부터 나눠 갚는 금융 관행을 확고히 정착시키겠다"며 "서민·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맞춤형 자금지원과 채무조정을 한층 강화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45.34상승 30.1213:43 10/06
  • 코스닥 : 704.21상승 18.8713:43 10/06
  • 원달러 : 1398.20하락 11.913:4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3:43 10/06
  • 금 : 1720.80하락 9.713:43 10/06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토부 국감 원희룡 "국민 주거안정에 총력 기울일 것"
  • [머니S포토] 양조위 '부산 팬들을 향한 손인사'(BIFF)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