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고재호 5조4000억원 분식회계 혐의 소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우조선해양 비리를 수사 중인 검찰이 5조4000억원 규모의 분식회계를 한 혐의로 고재호(61)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을 4일 소환한다.

고 전 사장은 앞서 구속된 남상태 전 사장(66·2006~2012년 재임)에 이어 2015년까지 대우조선을 이끌었으며 남 전 사장이 구속된 만큼 고 전 사장 역시 구속 수사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대검찰청 부패범죄특별수사단(단장 김기동 검사장)은 4일 오전 9시30분 고 전 사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한다고 3일 밝혔다.

고 전 사장은 대우조선해양을 이끌며 5조4000억원 규모의 분식회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특별수사단은 남 전 사장이 임기를 시작한 2006년 3월 이후부터 최근까지 대우조선해양이 진행한 해양플랜트 사업 등 500여건의 프로젝트를 전수 조사하는 과정에서 고 전 사장의 분식회계 혐의를 포착했다.

앞서 지난달엔 고 전 사장 재임기간 이 회사 최고재무책임자(CFO)를 지낸 김 모 전 부사장을 수조원대의 대우조선해양 분식회계 관여 혐의로 구속했다.

특별수사단은 고 전 사장을 상대로 재임기간 분식회계를 김 전 부사장에게 직접 지시했는지, 조작된 회계로 사기대출을 받았지 등에 대해 집중 조사할 방침이다.


고재호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 /사진=뉴스1 DB
고재호 전 대우조선해양 사장. /사진=뉴스1 DB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8:05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8:05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8:0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8:0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8:05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