겉은 '트렁크', 내부는 '드로즈'…보디가드, '트로즈' 라인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겉은 '트렁크', 내부는 '드로즈'…보디가드, '트로즈' 라인 출시
언더웨어 브랜드 ‘보디가드’가 기능성 남성 속옷 ‘트로즈 라인’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보디가드의 ‘트로즈 라인’은 트렁크 형태와 드로즈 팬티의 기능을 접목해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하는 기능성 남성 속옷이다. 보디가드측은 언더웨어 브랜드로서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트렁크의 편안함과 착용 시 안정감을 주는 드로즈의 기능을 동시에 담아냈다고 설명했다.

팬티 내부에는 이중 분리막 구조의 ‘쿨링 백(Cooling bag)’을 적용해, 보다 위생적이고 안정감 있게 입을 수 있다. 또한, 쿨링 백은 흡습속건 및 냉감 기능의 아쿠아-X(엑스)원단으로 제작되어, 착용 시 체감 온도를 낮추어 여름에도 쾌적한 상태를 유지시켜준다.
겉은 '트렁크', 내부는 '드로즈'…보디가드, '트로즈' 라인 출시
‘오렌지 스트라이프 트로즈’는 비비드한 오렌지 컬러가 돋보이는 제품으로 드로즈 팬티에 비해 여유로운 핏의 면 소재로 제작되어 부드럽고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팬티 내부에는 시원한 아쿠아-X(엑스) 소재의 분리형 주머니가 삽입되어, 습한 장마철이나 여름철 더위에도 청결하게 입을 수 있다.

‘블랙 메쉬 트로즈’는 통풍이 우수한 메쉬 소재로 제작되어 쾌적함을 높였다. 팬티 안 쪽에 냉감 기능의 아쿠아-X(엑스) 소재의 쿨링 백이 내장 되어있어 움직임이 많은 활동에도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조약돌 패턴의 엠보 나염이 들어가있어 시크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했다.

보디가드 마케팅팀 조준의 과장은 “보디가드의 트로즈는 속옷 전문 브랜드로서의 꾸준한 연구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새롭게 연구 개발한 제품”이라며 “스타일과 기능성을 모두 갖춘 만큼 남성 고객에게 크게 어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좋은사람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0.12하락 31.6612:33 07/06
  • 코스닥 : 752.89상승 1.9412:33 07/06
  • 원달러 : 1306.40상승 6.112:33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2:33 07/06
  • 금 : 1763.90하락 37.612:33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