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인근 청와대 비서관, 건강상 이유로 사임… 12년간 박근혜 대통령 '메시지' 담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인근 비서관 사임. /자료사진=뉴스1
조인근 비서관 사임. /자료사진=뉴스1

조인근 청와대 연설기록비서관이 최근 사표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2년간 박근혜 대통령의 메시지를 담당해 왔던 조인근 비서관은 건강상의 이유로 사임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인근 비서관은 박근혜 대통령이 2004년 한나라당 대표를 할 때부터 메시지팀에 합류했다.

여의도연구소 기획조정실장 등으로도 잠시 일했던 조 비서관은 2012년 대선 당시 박근혜 후보의 메시지를 총괄담당하는 중앙선대위 메시지 팀장을 맡았고, 이듬해 3월 박근혜정부 출범과 함께 연설기록비서관에 임명돼 지금까지 4년을 쉬지 않고 박 대통령의 메시지를 만들어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3.86상승 2.9218:03 09/27
  • 코스닥 : 698.11상승 5.7418:03 09/27
  • 원달러 : 1421.50하락 9.818:03 09/27
  • 두바이유 : 84.89하락 3.9318:03 09/27
  • 금 : 1633.40하락 22.218:03 09/27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 [머니S포토] 볼보자동차코리아, '신형 S60·V60 크로스컨트리' 출시
  • [머니S포토] 금융당국 '중기·소상공인 대출 만기 3년 연장' 지원
  • [머니S포토] 산은, 대우조선 2조에 한화로 매각
  • [머니S포토] 헌재 검수완박 위헌여부 공개변론 참석한 野 박범계·김남국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