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준 징계경감, 증거 불충분으로 FIFA 자격정지 '6→5년'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몽준 징계경감. 정몽준 대한축구협회 명예회장. /자료사진=뉴스1
정몽준 징계경감. 정몽준 대한축구협회 명예회장. /자료사진=뉴스1

정몽준 대한축구협회 명예회장(65)이 국제축구연맹(FIFA)으로부터 받은 자격정지 기간이 5년으로 경감됐다. FIFA는 오늘(6일) 소청위원회를 통해 정몽준 명예회장의 혐의에 대해 증거가 불충분하다며 징계 완화 결정을 내렸다.

이에 정몽준 회장의 자격정지 징계는 기존 6년에서 5년으로 1년 줄었고, 벌금도 10만스위스프랑(약 1억2000만원)에서 5만스위스프랑(6000만원)으로 경감됐다.

한편 정 명예회장은 2010년 벌였던 2022 FIFA월드컵 유치활동과 관련한 조사에 협조하지 않았다는 등의 이유로 지난해 10월 FIFA 윤리위원회 결정에 따라 6년 자격정지와 벌금 10만스위스프랑(약 1억2000만원)의 징계를 받은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5.49하락 15.4418:03 09/30
  • 코스닥 : 672.65하락 2.4218:03 09/30
  • 원달러 : 1430.20하락 8.718:03 09/30
  • 두바이유 : 89.51상승 2.1818:03 09/30
  • 금 : 1672.00상승 3.418:03 09/30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 [머니S포토] 전문대교협 '2023 수시 전문대 입학정보 박람회' 개최
  • [머니S포토] 국가재정범죄 합동수사단 공식 출범
  • [머니S포토] 컴백 이주호, 9년만에 돌아온 MB정부 교과부 장관
  • [머니S포토] 박해일 '훈훈한 가을남자'(춘사영화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