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 코리아, 손혜원 의원 "국가 브랜드, 프랑스 표절… 비극적인 코리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크리에이티브 코리아.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늘(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원회의에서 새 국가브랜드 표절 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크리에이티브 코리아.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늘(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원회의에서 새 국가브랜드 표절 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오늘(6일)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새 국가브랜드 '크리에이티브 코리아(CREATIVE KOREA)'가 프랑스의 산업분야 브랜드를 표절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당 홍보위원장인 손혜원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새 브랜드 '크리에이티브 코리아(CREATIVE KOREA)'와 프랑스 산업 브랜드 '크리에이티브 프랑스(CREATIVE FRANCE)'를 비교하며 "크리에이티브라는 이름이 국가명 앞에 온 것과 빨간색과 파란색을 쓴 것은 명백한 표절"이라고 말했다. 손 의원은 "이 브랜드가 태극을 상징한다고 하는데 빨간색과 파란색을 보면서 태극을 상상할 수 있느냐"고 혹평했다.

그는 이어 "태극의 두 색이라고 우겼던 색들은 프랑스 국기의 색이었다"며 "프랑스는 '뉴 프랑스'라는 대표브랜드를 사용하는데, 이것은 프랑스 산업의 브랜드 슬로건이다"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그는 또 "1년 동안 이 작업을 진행했다고 하는데, 각계 전문가들은 심사를 할 때 유사한 것들이 없는지 봐야 한다"며 "더 불행한 것은 표절된 슬로건에 '크리에이티브(창의적인)'라는 말이 들어있는 것이다. 표절과 창의, 참으로 비극적인 코리아"라고 말했다.

그는 "이런 어이없는 일이 벌어진 데 대해 제가 디자이너라는 사실이 부끄럽고 이런 문화부장관이 저의 직속 후배라는 사실도 부끄럽다. 또 최종 결정을 했을 이 나라의 대통령이 참으로 부끄럽다"며 "이 브랜드를 리우 올림픽에서 쓰고 그 다음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쓰는 게 목표라고 하는데 당장 내려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2604.50상승 0.2614:44 05/16
  • 코스닥 : 859.32상승 6.2414:44 05/16
  • 원달러 : 1285.50상승 1.314:44 05/16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4:44 05/16
  • 금 : 1807.40하락 16.414:44 05/16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송영길 "임차인 전부 재정착할 수 있게 만들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김은혜 '서울-경기 상생발전 정책협약'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