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마을버스 증차 대가로 금품수수 혐의, 이재명 시장 전 수행비서 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성남시 마을버스. /자료사진=뉴스1
성남시 마을버스. /자료사진=뉴스1

성남시 마을버스 노선을 확대하고 버스 증차를 허가해주는 대가로 금품을 받은 혐의로 검찰이 이재명 성남시장의 전 수행비서를 체포했다. 오늘(6일) 수원지검 특수부(부장검사 송경호)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이 시장의 전 수행비서 A씨를 체포해 조사중이다.

A씨는 이 시장의 수행비서 직을 그만둔 뒤 마을버스 노선 증설과 증차를 대가로 마을버스 업체로부터 수억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이 회사 대표에게 1억원은 빌렸고, 나머지 수천만원은 개인적 친분에 의해 받았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할 방침이다.

한편 성남시는 A씨의 체포 사실이 알려지자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수원지검에 체포된 이재명 성남시장 전 비서실 직원은 민선 6기 출범 전인 2014년 2월에 해임됐다"고 밝혔다. 이어 "개인적 채권채무 관계로 성남시와 이재명 시장과는 무관하다"며 "이번 사건을 두고 근거 없는 의혹제기나 사실왜곡으로 정치적 음해나 공세가 있어서는 안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18:03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18:03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18:03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18:03 07/01
  • 금 : 1801.50하락 5.818:03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