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기관·외국인 매도세에 1950선까지 하락… 1.85%↓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위크DB
/자료사진=머니위크DB
코스피가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우려가 재부각된 가운데 기관과 외국인의 매도세에 1950선으로 떨어졌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6.73포인트(1.85%) 내린 1953.12로 장을 마쳤다. 코스피 거래량은 4억5169만주로 거래대금은 4조6839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날 코스피는 9.74포인트(0.49%) 내린 1980.11로 출발한 뒤 기관과 외국인의 쌍끌이 매도세에 큰 폭으로 하락했다.

국내 증시는 지난주 브렉시트 충격에서 벗어나 안도 랠리를 펼치는 듯했지만 이날 다시 불확실성이 고조되며 고스란히 반영됐다. 

영국 부동산 시장의 불안이 심화하면서 영국 부동산펀드에서 투자자들이 돈을 줄줄이 빼가는 펀드런(fund run) 조짐이 나타난 게 브렉시트 공포를 자극했다.

브렉시트로 세계경기가 둔화할 것이란 전망도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 이에 안전자산인 일본 엔화가치가 급등하고 파운드화는 급락하는 등 글로벌 금융시장이 요동쳤다.

투자주체별 동향을 살펴보면 기관과 외국인은 각각 1394억원, 4290억원 순매도한 반면 개인은 5111억원 순매수했다. 프로그램매매는 차익거래와 비차익거래에서 각각 12억원, 2045억원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전업종이 하락했다. 전기전자가 3.03% 빠졌으며 운수장비, 운수창고, 철강금속, 증권, 제조업, 건설업 등도 2% 넘게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권 종목들도 동반 하락세를 보였다. 시가총액 10위권 내에서는 아모레퍼시픽과 LG생활건강만 오름세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3.27% 급락했다. 외국계 주문창구인 메릴린치 골르만삭스 UBS 모건스탠리 C.L.S.A 등을 통한 매도 주문이 거셌다. 외국계 주문 총합은 11만4935주 순매도를 보였다.

코스피시장에서는 2개 종목이 상한가를 기록했고 163개 종목이 상승했다. 또 60개 종목이 보합을 보였으며 646개 종목이 하락했다.

한편 KRX금시장에서 순금현물은 전 거래일보다 1160원(2.33%) 오른 그램(g)당 5만910원에 거래를 마쳤다.
 

김수정
김수정 superb@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