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진희 부상, 상대 배우 주먹에 안면 가격..."촬영 지장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배우 지진희가 드라마 촬영 도중 부상을 당했다.


6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지진희는 지난 5일 SBS 주말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 촬영장에서 액션신을 찍다가 상대 배우의 주먹에 안면을 가격 당해 코 부상을 당했다.


이에 지진희는 곧바로 병원으로 향해 치료를 받았으며, 다행히 부상 정도가 크지 않아 향후 촬영에는 지장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지진희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도 "작은 사고가 있긴 했지만 경미한 부상에 불과하다. 촬영에는 전혀 지장이 없다"고 확인해줬다.


한편,  '끝에서 두 번째 사랑'은 '끝에서 두번째 사랑'은 제발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5급 공무원 과장 고상식(지진희 분)과 부디 무슨 일이든 일어나길 바라는 방송사 PD 강민주(김희애 분)의 사랑을 통해 제2의 사춘기를 겪고 있는 40대의 사랑과 삶을 그린다. '미녀 공심이' 후속으로 오는 23일 첫 방송된다.


사진. HB엔터테인먼트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