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품의 가격 장벽 허물다"…'어포더블 아트페어 서울 2016', 9월 DDP에서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술품의 가격 장벽 허물다"…'어포더블 아트페어 서울 2016', 9월 DDP에서 개최
‘어포더블 아트페어(AFFORDABLE ART FAIR)’가 9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DDP 알림1, 2관 국제회의장에서 열린다. ‘어포더블 아트페어(AFFORDABLE ART FAIR)’는 글로벌 아트페어로, 지난해 첫 선을 보였으며 올해 두 번째이다.

‘어포더블 아트페어’는 미술품 가격에 대한 높은 장벽을 허물고 투명한 미술 시장을 만들어가겠다는 방향성을 갖고 있다. 특히 ‘어포더블(Affordable)’이라는 단어의 ‘감당할 수 있는 가격’이라는 의미처럼, 쉽게 미술품을 구입할 수 있는 문화를 선도하는 것이 목표다.

지난해 9월 개최된 ‘어포더블 아트페어 서울 2015(AFFORDABLE ART FAIR SEOUL 2015)’에는 79개의 국내 및 국외 갤러리가 참여해 500여 명 작가들의 작품들을 선보이며, 1만 4000명의 관람객과 14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번에 선보일 ‘어포더블 아트페어 서울 2016(AFFORDABLE ART FAIR SEOUL 2016)’은 지난해 인기 프로그램이었던 ‘아트 100: 아트홈(홈 인테리어와 접목한 100만원 미만의 작품 전시)’, 세계 유명 작가들의 특별 에디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에디션즈(EDITIONS)’, 그리고 동시대 작가의 사진전을 진행한다.

또한 전시장에서는 국내에서도 널리 알려진 영국의 YBA 작가들과, 어린이 일러스트 작가 앤소니 브라운의 작품도 만나볼 수 있다. 그리고 특별 강연 프로그램에서는 평범한 샐러리맨에서 세계적인 컬렉터가 돼 유명해진 미야쓰 다이스케가 ‘어포더블 아트페어’와 함께 미술의 대중화를 위한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어포더블 아트페어’ 김율희 지사장은 “대중들이 현대미술을 편안하고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하고, 다 함께 즐길 수 있는 축제와 같은 아트페어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어포더블 아트페어’는 젊은 미술 애호가들에게는 미술품 수집을 쉽게 할 수 있는 즐거움의 장이, 기존의 전문 컬렉터들에게는 신선한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미지제공=어포더블 아트페어 서울 2016>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