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그다드 최악테러 기록, 사망자 300명 육박… 2003년 이후 '최대 인명피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그다드 최악테러 기록. /자료=알자지라 홈페이지 캡처
바그다드 최악테러 기록. /자료=알자지라 홈페이지 캡처

바그다드 최악테러로 기록된 자살폭탄테러로 인한 사망자가 281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7일(현지시간) 이라크 국영방송 알이라키야에 따르면 이날 바그다드 시민 수천명은 지난 6일 오후부터 바그다드 최악테러 현장에 모여 자발적인 추모 행사를 열었다. 

추모 행사엔 이라크 국기와 촛불을 든 시민이 속속 모여들었으며, 희생자를 기억하면서 울음을 터뜨리는 이도 많았다.

알이라키야 방송은 이번 바그다드 테러가 2003년 미국의 이라크 침공 이후 단일 테러로는 최대 인명피해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집계된 수니파 급진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가 자행한 바그다드 폭탄테러 사망자 수는 281명으로 300여명에 육박하고 있다.

이중 115명의 시신이 가족에게 인계됐으며, 나머지 177명의 신원은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한편 극단 수니파 무장조직 IS는 트위터와 텔레그램을 통해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