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유가 상향조정 전망과 달러 약세로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가 유가 상향 조정 전망과 달러 약세로 상승 마감했다.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8월 인도분은 전 거래일 대비 2.04달러(4.6%) 상승하나 배럴당 46.80달러를 기록했다.

런던 ICE선물시장의 9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전 거래일보다 2.09달러(4.5%) 오른 배럴당 48.34달러 선에서 움직였다.

이날 국제유가는 전날 마감 가격이 최근 2개월 최저치까지 떨어지면서 나타난 반발 매수세와 원유가격 전망 상향 조정, 달러 약세 등으로 강세였다.

특히 미국의 에너지정보청(EIA)이 유가 전망을 상향 조정하면서 투자심리를 자극했다. EIA는 올해 WTI의 배럴당 평균 가격 전망을 42.83달러에서 43.57달러로, 브렌트유는 43.03달러에서 43.73달러로 각각 올렸다.

또한 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이후 강세를 보인 달러는 유로 등 다른 통화와 비교해 약세를 나타냈다. 달러 약세는 유로 등 다른 통화를 보유한 투자자가 원유를 살 수 있는 여력을 키웠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