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브렉시트 불확실성 완화로 상승… 다우 0.66%↑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 상승.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 주요증시가 상승세를 이어갔다. 12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30산업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20.74포인트(0.66%) 상승한 1만8347.67로 장을 마쳤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날 대비 14.98포인트(0.90%) 오른 2152.14에 거래를 마감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34.18포인트(0.69%) 오른 5022.82를 기록했다.

특히 S&P500지수는 전 거래일에 이어 사상 최고치를 새로 썼다. 다우지수도 사상 최고치인 1만8312.39를 돌파했다. 지난해 5월 이후 처음이다. 이 같은 현상은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등 경제 불확실성 요소가 다소 완화된 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