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은행권 가계대출 6.6조원 증가, 주담대 500조원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계대출/사진=한국은행
가계대출/사진=한국은행

은행권의 가계대출이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1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6월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가계대출잔액은 667조5000억원으로 한달 새 6조6000억원(주택금융공사 모기지론 양도분 포함) 증가했다.

한은 측은 "주택담보대출이 주식거래 증대 등으로 견조하게 증가해 가계대출 증가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주택담보대출은 전월보다 4조8000억원 늘어난 500조9000억원으로 집계됐다. 마이너스통장대출, 예·적금담보대출 등 기타대출 잔액은 165조8000억원으로 한달 새 1조7000억원 늘었다.

반면 은행의 기업대출 잔액은 742조9000억원으로 1조2000억원 감소했다. 기업의 부채비율 관리를 위한 일시상환과 은행의 부실채권 정리 등이 기업대출을 감소하는 영향을 끼쳤다. 대기업은 한달 사이 2조9000억원 줄어 감소폭이 확대됐고 중소기업은 1조7000억원 증가에 그쳤다.

지난달 은행의 수신잔액은 1419조5000억원으로 한달 전보다 14조3000억원 증가했다. 수시입출식 예금이 정부의 재정지출 확대 등의 영향으로 18조3000억원 늘었고 정기예금은 1조1000억원 확대됐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5.63하락 8.7911:02 07/26
  • 코스닥 : 1056.97상승 1.4711:02 07/26
  • 원달러 : 1152.60상승 1.811:02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1:02 07/26
  • 금 : 72.25상승 0.8211:02 07/26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