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다마스·라보, 상품성 높인 2017년형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마스와 라보 /사진=한국지엠 제공
다마스와 라보 /사진=한국지엠 제공

국내유일 경상용차 다마스와 라보가 경쟁력을 높인다.

13일 한국지엠이 출시한 2017년형 다마스와 라보는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Tire Pressure Monitoring System)를 탑재했다. 또 다마스의 시트, 스티어링휠 커버, 도어트림에 제공되던 고급 인조가죽 옵션도 라보에 확대 적용했다.

국내 유일의 경차 혜택을 자랑하는 다마스와 라보는 1991년 8월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생산된 이래 국내외 시장에서 총 35만대 이상이 판매되는 등 오랜 기간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화물 적재 공간이 넓음에도 회전반경이 작아 좁은 골목에서도 운전이 어렵지 않다. 그래서 퀵서비스 등 물류 사업부터 푸드 트럭까지 소상공인의 비즈니스 파트너 역할을 해왔다.

한국지엠은 다마스에 5인승 모델 외에도 2인승 밴 모델을 제공하며, 라보 역시 일반형, 롱카고 모델 외에도 보냉탑차, 내장탑차, 접이식탑차, 탑차 등 특장차 모델을 제공한다. 원하는 목적의 차를 고를 수 있도록 한 것.

2017년형 다마스는 ▲5인승 다마스 코치Libig 993만원, Super 1028만원 ▲ 2인승 다마스 판넬밴 DLX 988만원, Super 1013만원. 2017년형 라보는 ▲일반형 STD 838만원, DLX 873만원, ▲롱카고 DLX 888만원, Super 908만원, ▲보냉탑차 1098만원, ▲내장탑차 1018만원, ▲탑차 1053만원, ▲접이식탑차 1093만원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5.00상승 20.0511:45 07/27
  • 코스닥 : 1050.73상승 3.111:45 07/27
  • 원달러 : 1150.80하락 4.211:45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1:45 07/27
  • 금 : 71.59하락 0.6611:45 07/27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