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주식 특혜 의혹' 진경준 검사장 "조사에서 진실 밝히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식 대박' 진경준 검사장(법무연수원 연구위원)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며 추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스1
'주식 대박' 진경준 검사장(법무연수원 연구위원)이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출석하며 추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스1

‘넥슨 주식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진경준 검사장이 조사를 받기 위해 14일 검찰에 출석했다.

이날 오전 10시쯤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한 진 검사장은 "죄송하다. 잘못된 행동에 대해서 인정하고 무겁게 받아들이고 있다. 그동안 저의 과오를 드러내지 않으려고 진실을 밝히지 못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진 검사장은 본인 가족과 김정주 대표를 보호하려 자수서를 낸 것이냐는 질문에 "이미 자수서를 제출했다. 오늘 조사과정에서 사실대로 모두 밝히겠다"고 말하며 거듭 죄송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진 검사장은 넥슨 창업주인 김정주 NXC(넥슨 지주회사) 대표로부터 주식 매입과 관련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지난 2005년 넥슨 측으로부터 4억여원을 빌려 비상장주식 1만주를 사들인 진 검사장은 1년 뒤 주식을 다시 넥슨 쪽에 10억여원에 팔고 넥슨재팬 주식을 샀다.

이후 넥슨재팬은 2011년 일본 증시에 상장해 주가가 크게 올랐고, 진 검사장은 지난해 주식을 처분해 120억원이 넘는 차익을 올렸다.

지난 6일 출범한 이금로 특임검사팀은 넥슨이나 김 대표 측이 진 검사장에게 특정 정보를 제공하거나 투자 조언 등 특혜가 이뤄진 것은 아닌지 조사중이다. 또 진 검사장이 수사와 관련해 그 대가를 제공했는지도 조사한다. 이밖에도 진 검사장은 넥슨 측으로부터 고가의 승용차 제네시스와 벤츠를 제공받았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8.99하락 5011:43 01/26
  • 코스닥 : 996.23하락 3.0711:43 01/26
  • 원달러 : 1102.00상승 1.311:4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1:43 01/26
  • 금 : 55.41상승 0.2111:43 01/26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이재명 경기도지사, 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