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택지지구 상승기류… '전주 3차 에코시티 휴먼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방택지지구 상승기류… '전주 3차 에코시티 휴먼빌'
최근 지방택지지구에서 선보이는 신규 분양단지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수도권과 지방 양극화 현상이 두드러지고 있지만 지방택지지구의 경우 다양한 개발호재와 발전가능성으로 수요자들 사이에 인기를 얻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방택지지구의 경우 부동산 상승세를 이어가며 집값 상승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KB국민은행 부동산 시세에 따르면 전주 서부신시가지가 위치한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의 경우 2016년 2분기 매매가는 3.3㎡당 614만원으로 2년 전에 비해 8.14%(2014년 2분기 3.3㎡당 568만원) 상승했다. 이는 같은 기간 전주시(5.84%)와 전라북도(4.32%)의 상승률을 훨씬 웃도는 수치다.

전북 전주시 완산구 중동에 위치한 전주완산혁신도시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KB국민은행 부동산 시세에 따르면 2016년 2분기 3.3㎡당 858만원으로 2년 전(2014년 2분기 700만원)에 비해 22.64% 증가했다. 전주의 신도시·택지지구의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전주 에코시티에서도 잇따라 단지들을 분양하며 전주의 인기 반열에 오르고 있다. 이 구역은 전주시 덕진구 홍성동, 송천동, 전미동 일원 약 199만9890㎡ 규모로 조성되는 친환경 복합주거 생태신도시다. 옛 35사단 등 군부대가 이전하면서 비는 송천동 일대 부지를 2020년까지 개발하는 곳이다.

행정·상업·문화·사회복지 기능이 완비된 자족적인 도심권 개발을 목표로 안정된 주거정착 및 교육, 문화수요 서비스와 공공청사, 업무용지, 상업용지 등 도시기반시설이 계획돼 있다. 원도심인 송천시가지와 인접해 있어 일반적인 신도시·택지지구와 다르게 소위 ‘신도시 증후군’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이에 전주 에코시티에서 일신건영이 이달 전주 에코시티 도시개발구역 공동2블록에서 선보이는 ‘전주 3차 에코시티 휴먼빌’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미 선행 분양단지들도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순항하는 전주에코시티의 관문격 입지로 인근 송천 시가지의 생활 인프라까지 누릴 수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전주 3차 에코시티 휴먼빌은 지하 2층~지상 30층 4개동, 전용면적 59~120㎡ 40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송천 시가지와 매우 근접해 생활 인프라를 공유할 수 있다.

롯데마트, 다농L마트 등 송천동의 대형마트를 이용하기 좋고 중심상업지구, 복합커뮤니티센터와 농수산물시장이 인접하다. 또한 대형 쇼핑시설과 전북대병원도 가깝다. 단지 인근에 초등학교와 중학교가 세워질 계획이라 도보통학이 가능한 교육환경도 갖췄다.

쾌적한 자연과 다양한 문화시설을 이용하기도 좋다. 센트럴파크가 인근에 위치해 있고 백석저수지 등 전주를 대표하는 자연환경을 누릴 수 있다. 에코시티 전체를 연결하는 올레길이 가깝고 보행로 양측으로 과실수를 식재한 과수원길을 조성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이 단지는 KTX 전주역과 전주고속버스터미널이 인접해 있다. 전주IC, 완주IC와 인접하며 단지 앞을 지나는 동부대로와 익산~포항 고속도로, 호남고속도로 등이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이루고 있다. 완주산업단지, 전주 제1·2 일반산업단지 등으로 시내 접근성도 좋다. 전주 3차 에코시티 휴먼빌의 모델하우스는 현장 인근에 마련됐다.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5:32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5:32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5:32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5:32 01/18
  • 금 : 55.39하락 0.3115:32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