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승연 "동생 정연과 ‘인기가요’ 진행…엄마가 제일 좋아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승연 "동생 정연과 ‘인기가요’ 진행…엄마가 제일 좋아해"
최근 막을 내린 드라마 ‘국수의 신’에서 첫 주연을 맡아 열연한 배우 공승연의 화보와 인터뷰가 공개됐다.

bnt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4가지 콘셉트로 진행됐다. 첫 번째 콘셉트에는 스트라이프 티셔츠와 데님, 운동화 그리고 체크 패턴의 아우터까지. 편안하고 심플한 캐주얼 룩으로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냈다. 이어진 촬영에서는 스트라이프 원피스로 갈아입고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더했다.

세 번째 촬영에서는 연한 블루 컬러의 블라우스와 네이비 컬러의 와이드 팬츠를 매치해 여성스럽고 청순한 분위기를 담아냈다. 여기저기 예쁘다는 말에 부끄러워하는 모습도 잠시 카메라 앞에서 풍부한 표정과 포즈로 콘셉트를 완벽히 표현해내기도. 마지막 촬영에서는 누드 톤의 슬립과 화이트 스커트, 시스루 롱 카디건으로 고혹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화보 촬영 후 진행한 인터뷰에서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국수의 신’에 대해 “우선 저한테 ‘김다해’라는 큰 역할을 믿고 맡겨 주신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조금 더 잘할걸’하는 아쉬움도 많이 남지만, 이번 작품을 하면서 자신감이 조금 더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원작 캐릭터와 달랐기에 나 스스로 인물을 만들려고 노력을 했다. 아마 주연 배우들 중에서 감독님을 제일 많이 만났던 것 같다. 아마 감독님도 불안하셨을 것이다(웃음)”며 “다해의 자기소개서를 직접 썼다. 내가 생각하고 분석한 것을 토대로. 그리고 감독님께 보여 드리고 피드백 받고 고치고 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공승연 "동생 정연과 ‘인기가요’ 진행…엄마가 제일 좋아해"
한편 최근 동생인 ‘트와이스’의 멤버 정연과 함께 ‘SBS 인기가요’ MC로 발탁된 것에 대해 “첫날은 많이 당황했지만, 지금은 조금 알겠더라. 생방송이라 매번 갈 때마다 마음은 단단히 먹고 가고 있다”며 “첫 방송에서 정연이랑 같은 무대에 서게 될 줄은 몰랐다. 엄마가 특히 더 좋아하셨다고 들었다. 그런데 정작 정연이랑은 생방송이라 정신이 없어서 함께 무대에 오른 기쁨을 나눌 틈이 없었다. 앞으로 서로 더 열심히 하겠다”고 답했다.

<이미지제공=레인보우 미디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