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생리대 153만패드 '기부 약속' 지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한킴벌리, 생리대 153만패드 '기부 약속' 지켰다
유한킴벌리가 생리대 구입이 어려운 청소녀들을 위해 무상 지원하겠다고 약속한 153만패드의 생리대를 학교와 소녀돌봄약국 등에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유한킴벌리가 기부한 생리대는 한국여성재단에 기탁됐으며, 한국여성재단 측은 서울시와 서울, 경기, 부산, 전북, 강원, 충남 등 6개 교육청과 협력해 전국 2000여개 학교 및 서울시 소녀돌봄약국 200곳에 전달했다.

생리대 지원 학교는 10-19세 청소녀 수급자수 및 비율, 교육당국의 의견 등을 종합해 결정됐다.

유한킴벌리 측은 "교육복지 측면에서 보건실에 생리대를 비치해 저소득층 학생뿐 아니라 생리대가 긴급히 필요한 학생들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면서 "보건실이 없는 경우에는 보건담당교사 등을 통해 지원될 수 있도록 협조했으며, 학교 외에서도 도움을 받을 수 있게 서울시 소재 소녀돌봄약국에도 함께 지원했다"고 밝혔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3.11상승 10.7311:05 04/15
  • 코스닥 : 1011.21하락 3.2111:05 04/15
  • 원달러 : 1118.30상승 1.711:05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1:05 04/15
  • 금 : 62.56상승 0.9811:05 04/15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당과 합당문제, 다음 주 결론"
  • [머니S포토] 안철수 "재보궐선거 심판받고도 대깨문 논쟁"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당과 합당문제, 다음 주 결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