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당 대표 출마선언… “행동하는 양심과 소통하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인천 계양을)이 24일 “송구하지만 이대로 가서는 대선에서 이길 수 없다”며 당 대표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송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출마기자회견을 열고 “우리는 쉽사리 2017년 대선 승리를 낙관하지 못한다. 이유는 더불어민주당이 국민들에게 믿음을 주는 수권정당으로 아직 자리 잡지 못했기 때문”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박근혜정권의 도를 넘은 부패와 무능에도 불구하고 대선승리와 정권교체는 거저 이뤄지는 게 아니다. 오직 준비할 때만 이길 수 있다”며 “전당대회 이후 진행될 개헌과 정계개편 논란 속에 부화뇌동하지 않고 정통성에 기초해 더불어민주당을 중심으로 확고하게 야권연대를 이뤄 정권교체를 이뤄나갈 강력한 리더십이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송 의원은 “우리 당의 대선 후보가 각계각층 국민의 비전과 열망을 국정운영에 반영할 수 있는 소통과 공감의 공간을 만들겠다”며 “수권비전위원회는 당과 대선후보, 국민을 함께 연결하는 정권교체의 가교가 돼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야권분열 상태로 대선에서 승리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국민의당, 정의당과 선의의 정책 경쟁을 펼치는 한편 통 큰 연대로 새로운 통합의 중심을 세워나가겠다”며 “끝까지 통합에 참여하지 않는 분열주의 세력을 통제할 수 있도록 야권통합 정권교체를 바라는 깨어있는 시민들의 조직된 힘, 행동하는 양심들과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날 오전에는 청와대 앞에서 발표한 규탄성명을 통해 “국회가 가진 국정조사, 감사권, 해임건의안을 총동원해 무능하고 부패한 공직사회의 기강을 바로 잡겠다”며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 해임을 촉구했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3.16상승 9.2418:05 03/30
  • 코스닥 : 850.48상승 6.5418:05 03/30
  • 원달러 : 1299.00하락 3.718:05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8:05 03/30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0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